청소년 고민, 모바일 문자 상담으로 언제든지 도움 받는다
청소년 고민, 모바일 문자 상담으로 언제든지 도움 받는다
  • 하세인 기자
  • 승인 2017.12.28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와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은 모바일 기반 위기 문자 상담망을 구축하기 위해 28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청소년이 문자를 통해 고민을 이야기하고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모바일 기반 문자 상담망을 구축·운영하기 위한 것이다.

모바일 기반 문자 상담망은 모바일과 친밀하고 일과시간의 많은 부분을 학교에서 생활하는 학생의 특성을 고려한 것으로 고민이 있다면 주변의 방해와 시간제약 없이 쉽게 도움을 받는 것을 목적으로 마련됐다.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은 위기 문자 상담망 개발 등을 지원하고 교육부는 상담관리에 필요한 부분을 담당하게 된다.

모바일과 친밀하고 일과시간의 많은 부분을 학교에서 생활하는 학생의 특성을 고려한 것으로 고민이 있다면 주변의 방해와 시간제약 없이 쉽게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교육부 김상곤 부총리는 “모든 아이는 우리 모두의 아이라는 생각으로 한 명의 아이도 놓치지 않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