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패럴림픽 아이스하키 동메달 유만균 선수, 강원도장애인종합복지관에 후원금 전달
2018 평창패럴림픽 아이스하키 동메달 유만균 선수, 강원도장애인종합복지관에 후원금 전달
  • 손자희 기자
  • 승인 2018.04.06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평창 동계 패럴림픽 축하 상금 중 일부 후원

2018 평창 동계 패럴림픽 아이스하키 종목에서 동메달을 딴 유만균(강원도청, 골리) 선수가 지난 4일 강원도장애인종합복지관을 방문해 100만 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번에 강원도장애인종합복지관에 유만균 선수가 전달한 후원금은 2018 평창 동계 패럴림픽 축하 상금 중 일부를 후원금으로 전달 한 것이다.

유만균 선수는 2013년 강원도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운영한 장애인 농구단인 ‘스마일 농구단’의 선수로서 강원도장애인종합복지관과 처음 인연을 맺었으며, 스마일 농구단이 운영되지 않는 지금까지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