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청은 제46회 어버이날을 기념해 ‘따뜻한 정 나누기 행사’를 개최했다.

'따뜻한 정 나누가 행사'는 우리나라의 전통 미풍양속인 경로효친 사상의 계승발전과 효 실천 분위기조성을 위해 독거 노인을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행사다.

지난 10일, 강원도는 춘천에 위치한 스카이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이날 행사는 저소득 독거노인 80분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행사는 카네이션 달아드리기, 효행자 포상, 오찬 및 친교의 시간, 효 나들이(도립화목원) 등의 프로그램으로 이뤄졌다.

효행자 포상은 총 31명(▲훈장 1명 ▲대통령 표창 2명 ▲국무총리 표창 1명 ▲장관 표창 3명 ▲도지사 표창 24명)이 '효 문화 확산 및 효 실천' 유공으로 수상했다.

강원도청 송석두 행정부지사는 “노인들의 노후를 책임지는 일이 후손들의 마땅한 책무라고 생각한다.”며 “노인들의 노후가 당당하고 행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