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개발원·국군인쇄창, 장애인생산품와 일자리 확대 협약
장애인개발원·국군인쇄창, 장애인생산품와 일자리 확대 협약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8.06.21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증장애인생산품 카탈로그 자체 제작 후 국방부 산하기관과 예하기관에 배포
한국장애인개발원 최경숙 원장(왼쪽)과 박진학 국군인쇄창장은 중증장애인 일자리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장애인개발원
한국장애인개발원 최경숙 원장(왼쪽)과 박진학 국군인쇄창장은 중증장애인 일자리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장애인개발원

 

한국장애인개발원과 국방부 예하기관 국군인쇄창은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 촉진과 장애인일자리 확대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20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한국장애인개발원 최경숙 원장, 박진학 국군인쇄창장 등 양 기관 대표가 참석하고 보건복지부 장애인자립기반과 민선녀 사무관, 국방부 국수품수명주기관리과 문희영 과장 등 양 기관 주무부처 관계자가 자리를 함께했다.
 
이번 협약으로 국군인쇄창은 기관 내에 필요한 물품·용역·서비스 등에 대한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를 확대하고, 기관에서 민간 위탁 할 수 있는 인쇄물 수작업 후가공 업무를 중증 장애인 생산시설에 위임할 예정이다.

또한 중증장애인생산품 카탈로그를 자체 제작 후 국방 산하기관 및 예하기관에 배포,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를 독려하는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한국장애인개발원 최경숙 원장은 “국방부 산하기관 및 예하기관에 공급되는 모든 인쇄물을 제작하는 국군인쇄창에서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에 앞장서줘 감사하다.”며 “국방부는 지난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매년 국가기관의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총금액의 10% 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으로 국방부의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비율이 지난해 1.38%에서 더욱 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