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트아동복지회, 시설퇴소 아동청소년 자립 돕는다
홀트아동복지회, 시설퇴소 아동청소년 자립 돕는다
  • 손자희 기자
  • 승인 2018.07.25 2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홀트아동복지회가 지난 24일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와 시설퇴소 아동청소년 자립지원사업 ‘파랑새, 꿈을 향한 날갯짓’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파랑새, 꿈을 향한 날갯짓’은 아동복지법에 따라 만 18세가 돼 시설에서 퇴소해 혼자 힘으로 살아가야 하는 청소년의 자립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현대백화점그룹 사회복지재단의 후원으로 진행되며, 시설퇴소 후 낯선 사회를 향한 청소년들의 발걸음이 꿈을 향한 날갯짓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목적이 있다.

지원대상으로 선정된 청소년들은 시설퇴소 전후 총 2년간 경제적·정서적 지원을 통해 체계적으로 자립을 할 예정이다.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 안정선 회장은 “시설퇴소 청소년 지원에 대한 자원이 부족한 때에, 홀트아동복지회의 지원이 너무 반갑다. 시설퇴소 청소년이 건강하게 자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홀트아동복지회 홈페이지(www.holt.or.kr/front/apply/0801)에서 ‘파랑새, 꿈을 향한 날갯짓’ 지원대상을 모집하고 있으며, 지원 대상 선정 후 다음 달 2일에 현대백화점그룹의 후원 협약식·발대식 실시 후 본격적으로 지원을 시작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