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재가노인복지협회, 지역 노인 위한 ‘행복한마당’ 개최
인천재가노인복지협회, 지역 노인 위한 ‘행복한마당’ 개최
  • 조권혁 기자
  • 승인 2018.11.13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재가노인복지협회가 2018년 특화프로그램 통합발표회 ‘제9회 행복한마당’을 개최했다.

지난 13일 인천 서구문화회관에서 진행된 행사는 1년간 21개 재가노인지원서비스센터에서 진행된 ▲치매 ▲ 우울증 ▲자살 위험이 있는 노인들의 예방을 위한 특화프로그램의 성과를 확인하고 노인들의 자존감 향상을 목표로 마련됐으며, 노인 3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풍물, 우쿠렐라, 건강체조, 구연동화 등의 프로그램 발표와 종이공예, 미술작품 등 공예프로그램 전시가 진행됐다.

인천재가노인복지협회 박찬상 회장은 “재가노인지원서비스센터가 소외되고 도움이 필요한 재가 독거노인들의 든든한 버팀목으로 그 역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천재가노인복지협회는 2010년부터 인천시 노인들의 예방적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