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고령친화 정책토론회’ 개최
양천구, ‘고령친화 정책토론회’ 개최
  • 하세인 기자
  • 승인 2018.12.14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친화도시위해 주민 스스로 정책 제안하는 자리 마련
ⓒ양천구
ⓒ양천구

서울시 양천구는 지난 11일 양청구청에서 ‘고령친화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양천구는 고령사회 진입에 따라 구민 모두 살기 편안하고 누구나 살고 싶어 하는 고령친화도시 양천을 만들기 위해 토론회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에는 지역 내 노인과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했으며 노인을 비롯한 베이비부머 세대의 중년층, 30~40대, 청소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세대가 참여했다.

이날 ▲고령친화적 생활기반 조성 ▲활기찬 여가 생활 지원 ▲전 세대 간 통합 ▲맞춤형 일자리 ▲건강한 노후를 위한 서비스 등5대 의제에 대한 자유토론과 의견 발표가 진행됐으며, 제시된 노인 정책 의견은 고령친화도시 조성 전략사업에 반영할 계획이다.

한편 양천구는 지난 5월 고령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조례를 제정 공표했으며, 고령친화도 조사와 양천구 고령친화도시 실행계획을 수립했다.

아울러 지난 9월에는 WHO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 회원으로 가입 신청했으며, 고령친화조성위원회와 모니터단을 위촉해 저출산 고령사회 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수현 양청구청장은 “양천구 내 노인인구비율이 12%(2018년 기준)로 고령사회진입을 앞두고 있다.”며 “구민 모두 활력 있고, 건강한 노년의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구민들과 적극 소통해 건강, 안정 등 최적화된 기반을 구축해 모두가 행복한 고령친화도시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