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직원공제회, 장애인 보조기기 지원 위한 기부금 전달
한국교직원공제회, 장애인 보조기기 지원 위한 기부금 전달
  • 최지희 기자
  • 승인 2019.01.02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교직원공제회 차성수 이사장(왼쪽)과 한국장애인재단 이광원 사무총장(오른쪽)이 기념촬영에 임하고 있다. ⓒ한국장애인재단
한국교직원공제회 차성수 이사장(왼쪽)과 한국장애인재단 이광원 사무총장(오른쪽)이 기념촬영에 임하고 있다. ⓒ한국장애인재단

한국교직원공제회는 지난달 28일 한국장애인재단에 장애인 보조기기 지원을 위한 기부금 2억 원을 전달했다.

기부금은 수업 준비와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 교원의 편의 제공,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한국장애인재단은 “점자단말기와 점자프린터(시각장애), 소리증폭기(청각장애), 특수마우스(지체장애, 뇌병변장애) 등 장애인 교원의 장애유형 및 정도에 따라 교육보조기기를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한국교직원공제회 차성수 이사장은 “장애인 선생님들과 학생들이 보다 원활한 수업을 할 수 있게 되길 바라며, 사회 곳곳의 도움이 필요한 이들을 살피기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국장애인재단 이광원 사무총장은 “장애인 교원은 고가의 교육보조기기를 구매하며 사후 관리에 대한 부담을 갖고 있는 경우가 많다. 교원의 교육 복지가 향상돼 장애인 교원이 원활한 수업을 진행할 수 있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국장애인재단은 올해 상반기부터 장애인 교원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맞춤형 교육보조기기 지원사업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