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검역소, 국민참여 조직진단 실시
국립검역소, 국민참여 조직진단 실시
  • 최지희 기자
  • 승인 2019.03.06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감염병 유입 방지와 감염병 예방에 관심 있는 누구나

질병관리본부는 국민요구에 부합하는 행정서비스 제공을 위해 해외감염병 유입 방지를 위한 최일선 현장인 국립검역소에 대해 국민의 시각에서 ‘국민참여형 조직진단’을 이달~다음달 중에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역, 성별, 나이 등을 다양하게 고려한 국민참여단(10~15명)은 4개 검역소(인천공항검역소, 김해공항검역소, 부산검역소, 여수검역소)를 방문해, 입국부터 지역사회 연계까지 해외 감염병 유입 차단을 위한 검역 전 과정과 직원의 근무환경 등을 국민의 시각에서 진단한다.

질병관리본부는 국립검역소 현장진단을 통해 제안된 의견을 갖고 토론과 결과보고회 등을 통해 종합 공유하고, 최종 제도 개선까지 연계할 계획이다.
또 국민참여단을 통해 수렴된 의견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진행상황에 대한 성과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국민참여단에게는 성과를 자세하게 알리는 환류(피드백) 과정을 이어갈 예정이다.

국민참여단 모집은 오는 8일~19일까지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 지방자치단체(인천, 부산, 여수, 김해) 홈페이지를 통해 이뤄진다. 해외감염병 유입 방지와 감염병 예방에 관심이 있는 사람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질병관리본부 정은경 본부장은 “이번 국립검역소 국민참여 조직진단 결과를 국립 검역소의 조직과 인력, 업무처리절차, 대국민서비스 등 검역체계 개편 전반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