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산부 배려 함께 해요’ 서울교통공사, 캠페인 나선다
‘임산부 배려 함께 해요’ 서울교통공사, 캠페인 나선다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06.21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KBS아나운서협회·인구보건복지협회와 함께

서울교통공사가 다양한 유관기관과 손을 잡고 임산부를 배려하는 문화 정착에 나선다.

21일 정오부터 KBS 아나운서들과 함께 하는 ‘임산부 배려 캠페인’이 5호선 여의도역에서 열린다.

공사·보건복지부·인구보건복지협회·KBS아나운서협회가 합동으로 진행하는 행사다.

이번 캠페인은 ▲시민 대상 설문조사 ▲퀴즈 이벤트 ▲임산부 체험 행사 ▲‘토닥토닥 꼬모’ 캐릭터와의 포토존 ▲5호선 열차 내에서 임산부 배려석 홍보 등 다채로운 내용으로 진행된다.

공사는 임산부 배려문화를 알리기 위해 지난 4월 디자인에그와 업무협약을 맺어 ‘토닥토닥 꼬모’ 캐릭터를 활용하고 있다.

오는 9월 말에는 지하철 역사 내에서 임산부 체험복을 입고 활동하면서 임산부의 삶을 간접적으로 느껴볼 수 있는 상설 체험장을 마련한다. 천호역 등 1~8호선별 각 1개 역에 체험장을 마련해 올해 말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서울교통공사는 “임산부가 지하철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임산부를 배려하는 문화가 정착되길 바란다.”며 “공사는 이를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인 홍보 및 캠페인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