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빙플러스 수서점’ 개점, 인천부평점도 예정
‘기빙플러스 수서점’ 개점, 인천부평점도 예정
  • 최지희 기자
  • 승인 2019.07.05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은 지난 4일 서울특별시 강남구에 기빙플러스 수서점을 개점했다고 밝혔다.

기빙플러스는 기업으로부터 후원받은 새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하고, 수익금 전액을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하는 기업사회공헌(CSR) 가게다.

밀알복지재단은 많은 기업들이 재고처리 문제를 겪고 있다는 점에 착안해 기빙플러스를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기빙플러스 상품 대부분은 브랜드 관리 차원에서 더 이상 유통하지 않는 재고와 이월 상품이다. 유명 상표의 의류와 신발, 속옷, 생활용품 등이 최대 90%까지 할인된 가격에 판매된다.

기빙플러스는 장애인을 채용하고 있다. 밀알복지재단에 따르면 이번에 문을 연 수서점을 비롯해 기존 기빙플러스 매장에는 각각 2명 이상의 장애인이 일한다. 장애인들의 월급은 신세계TV쇼핑이 조성한 장애인 고용기금으로 마련됐다.

한편 이날 기빙플러스 수서점 오픈을 축하하며 고려기프트와 쉬비치, 슬로우애시드, 스토니 스트라이드, 실란트로허브, 케이덴스디스트리뷰션에서 자사 제품을 기부하기도 했다. 매장에는 이들 기업이 기부한 물품 말고도 의류와 잡화, 생활용품 등 약 800여 점의 상품이 판매될 예정이다.

밀알복지재단은 현재 서울지역에 기빙플러스 석계역점, 구로지밸리몰점, 면목역점, 가락시장역점을 운영하고 있다. 오는 18일에는 인천에 기빙플러스 인천부평점도 개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