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강릉 옥계 ‘배리어프리 바이오연구소’ 문 연다
강원도 강릉 옥계 ‘배리어프리 바이오연구소’ 문 연다
  • 최지희 기자
  • 승인 2019.07.10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강릉시 옥계면 금진리에 ‘배리어프리 바이오연구소’가 문을 연다.

베리어프리 바이오연구소는 오는 13일 강릉시 옥계면에 위치한 한국여성수련원에서 연구소 개소식과 축하공연을 갖고, 바이오산업의 연구와 제품 개발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배리어프리 바이오연구소가 들어서는 강원도 평창군 옥계면 금진리 일대는 지난 2013년 강원도로부터 ‘옥계 썬 온천공보호구역’ 지정을 받은 곳이다.

배리어프리 바이오연구소는 “지하 1,000m 동굴에서 미네랄워터가 나오고 있다. 성분을 분석한 결과 프랑스 루르드 물보다 20배의 유익한 미네랄 성분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고, 최근에는 이곳 미네랄워터가 ‘제이드 미네랄 워터와 소금’으로 미국 FDA 승인을 획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베리어프리 바이오연구소는 미네랄워터를 활용한 음식, 커피 등을 연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연구소 개소식 축하공연에는 인기가수들이 출연하며 시민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