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발달센터, 아동보호시설 거주·퇴소 발달장애인 지원 협약
부산발달센터, 아동보호시설 거주·퇴소 발달장애인 지원 협약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09.11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사, 자립지원, 종사자 교육 등에 상호협력

한국장애인개발원 부산광역시발달장애인지원센터(이하 부산발달센터)는 부산보호아동자립지원센터와 지난 10일 아동보호시설 거주․퇴소 발달장애인 지원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부산발달센터 회의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부산발달센터 현광희 센터장, 부산보호아동자립지원센터 김춘희 센터장 등 양 기관 대표 및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아동보호시설 거주․퇴소 발달장애인을 위한 맞춤형 개인별지원계획부터 자립 후 공공후견지원, 사례관리까지의 통합적 지원체계를 구축하고자 마련됐다.

협약으로 양 기관은 ▲아동보호시설 거주·퇴소 발달장애인의 현황 조사, 개인별지원계획 수립, 공공후견 지원, 권리구제 지원 ▲사례관리 및 모니터링을 통한 발달장애인 자립지원 ▲종사자 교육 지원 ▲발달장애인 권익옹호 및 상호 지원방향 모색 등 발달장애인을 위한 지원체계 구축에 상호 협력한다.

현광희 센터장은 “현재 부산지역 아동보호시설에 거주하는 발달장애아동은 52명, 퇴소하여 자립한 발달장애성인은 26명에 이른다.”며 “지역사회 내 발달장애인은 증가하고 있으나 퇴소한 발달장애성인의 자립을 위한 안전망 및 지원체계는 현재 전무한 상황이라 부산보호아동자립지원센터와 업무협약을 추진하게 됐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