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복합 복지문화시설 상동 어울마당 개관
부천시, 복합 복지문화시설 상동 어울마당 개관
  • 김용찬 복지TV 경인
  • 승인 2019.10.30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관, 어린이집, 작은 도서관 등 8개 시설 입주
ⓒ부천시청
ⓒ부천시청

경기도 부천시에 시민 밀착형 복합 복지문화시설인 ‘상동 어울마당’이 지난 29일 개관식을 열고 시민들을 맞이했다.

개관식에는 부천시 장덕천 시장을 비롯한 내·외빈, 시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기념사, 테이프 커팅식, 시설관람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상동 어울마당은 1,739㎡ 부지에 연면적 4,967㎡, 지상 4층, 지하 2층 규모로 2017년 2월 착공하여 지난 6월 30일 준공했다. 기존의 상동 종합사회복지관과 상동어린이집을 건물을 철거한 부지에 국도비 90억 원을 포함한 총 160억 원을 투자하여 복합 복지문화시설로 건립했으며 8개의 시설이 입주했다.

상동 어울마당에 입주한 상동 종합사회복지관에서는 각종 복지 사업과 주민 동아리 활동, 장애아동 치료 프로그램, 아동청소년 학습 프로그램을 비롯해 다양한 교육 문화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한 저소득 어르신에게 무료급식을 제공하는 ‘경로식당’과 발달장애인 운영 카페 ‘느림과 여유’, 화목 경로당, 영어 특화도서관인 상동 어울마당 작은 도서관, 100세 건강 실과 고혈압·당뇨병 등록교육센터, 국공립 상동어린이집 등이 입주해 아동부터 노인까지 모든 주민이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탄생했다.

부천시 장덕천 시장은 기념사에서 “상동 어울마당이 모든 지역주민에게 사랑받는 시민 밀착형 복지문화공간이 되길 희망하며, 앞으로도 원도심 지역의 도시재생과 지역 활성화를 위한 복지문화시설의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