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예총, 도쿄올림픽·패럴림픽 기념 ‘문화·예술축제’ 참여
장예총, 도쿄올림픽·패럴림픽 기념 ‘문화·예술축제’ 참여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2.04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문화예술단체총연합회(이하 장예총)가 2020년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맞아 일본 전역에서 열리는 ‘도쿄 2020 NIPPON 축제’에 참여한다.

올림픽 개최와 더불어 주최국은 물론 참여국들의 문화·예술공연이 축제 형식으로 펼쳐진다. 이번 2020년 도쿄올림픽도 ‘Blooming of Culture’라는 슬로건으로 일본 전역에서 도쿄 2020 NIPPON 축제가 열린다. 

이에 지난달 21일 장예총은 일본 ‘Para Dance Creators’와 2020년 도쿄 패럴림픽과 관련된 문화·예술 행사의 한국 측 공연은 장예총을 통해서 진행하겠다는 업무협약을 맺었다.

또한 장예총 고재오 사무총장은 자민당 소속 스즈키 아키히로 시의원과의 회의에서 향후 진행될 문화행사의 전폭적인 지지를 약속받았다.

스즈키 아키히로 시의원은 지난해 9월 광화문 광장에서 장예총 주최로 열린 제11회 장애인문화예술축제 ‘A+ Festival’에 감명을 받고, 일본에서도 이같은 축제를 만들자고 제안했다.

장예총은 “스포츠를 통해 세계 평화에 이바지하자는 올림픽의 정신처럼 일본 전역에서 펼쳐질 음악, 무용, 미술, 영상 등의 문화교류로 주변국과의 우호적인 관계가 한 단계 더 나아가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