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뇌병변장애인 낮활동 지원사업’ 개소식 개최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뇌병변장애인 낮활동 지원사업’ 개소식 개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7.09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뇌병변장애인 대상 전문적 복지서비스 제공 예정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은 지난 7일 ‘2020년 최중증 장애인 낮활동 지원사업(이하 챌린지2)’ 개소식을 개최했다.

챌린지2는 최중증 장애인에게 일상생활의 영역을 확대하고, 지역사회에서 자기주도적인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낮 시간대에 맞춤형 활동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서울시로부터 예산 지원과 서울시 50+보람일자리 사업으로 인력 3명을 지원받아 마련됐다. 이를 통해 복지관은 타 챌린지2 수행기관과 달리 뇌병변장애인만을 대상으로 전문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날 개소식에서는 서울시 장애인자립지원과 유정심 팀장, 한국장애인복지관협회 장순욱 회장, 서울시장애인복지관협회 조석영 회장, 한국뇌성마비복지회 김태섭 회장, 강서뇌성마비복지관 박세영 관장 등 장애인복지 관계자들이 내빈으로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한국뇌성마비복지회 김태섭 회장은 "뇌성마비인에게 챌린지2 사업을 제공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서울시에 감사를 전한다. 뇌성마비인들이 이번 사업을 통해 즐겁고 행복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류영수 관장은 “당사자들의 욕구에 귀 기울여 챌린지2를 추진하게 됐다. 챌린지2를 실시하기 위해 서울시, 노원구의 지원과 여러 복지관 견학을 통해 공부를 하며 직원들과 합심해 개소식을 하게 됐다.”며 “앞으로 많은 조언을 받아 더욱 발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