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이글스-굿윌스토어, 중증 장애인 일자리 창출 ‘맞손’
한화이글스-굿윌스토어, 중증 장애인 일자리 창출 ‘맞손’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10.12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윌스토어 밀알대전점에 ‘한화이글스 Zone’ 운영… 선수단 기증품 판매
판매 수익금은 굿윌스토어 장애직원 월급으로 사용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 굿윌스토어와 한화이글스가 중증 장애인 일자리 기금 조성을 위한 비대면 물품 기부 캠페인에 나선다.

굿윌스토어와 한화이글스는 지난 9일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진행된 선수단·구단직원 물품 기증식을 시작으로, 굿윌스토어 밀알대전점에서 ‘한화이글스 Zone’을 오는 19일부터 운영하기로 했다.

이날 기증식에서 선수단은 이용규 선수의 사인이 포함된 실사용 배트를 비롯해 정우람 선수의 운동화, 송광민 선수의 유니폼 등 야구용품을 기증했다.

굿윌스토어 밀알대전점은 매장 내 한화이글스 Zone을 마련해 선수들이 기부한 애장품과 선수들의 싸인볼 등의 물품을 오는 19일부터 판매할 예정이다. 판매 수익금은 굿윌스토어에서 일하는 장애직원들의 월급으로 사용된다.

한화이글스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에 위로를 전하고자 선수단과 임직원이 뜻을 모아 기증 캠페인을 실시하게 됐다.”며 “한화이글스는 앞으로도 팬들로부터 받은 사랑을 지역사회에 환원할 수 있도록,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밀알복지재단 한상욱 굿윌본부장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고용위기가 심각한 가운데, 장애인 일자리 보호를 위해 따뜻한 나눔을 실천한 한화이글스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